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콘텐츠 바로가기

제목
(사)부산권의료산업협의회와 사회맞춤형학과 운영 협약/부산시 보건의료산업분야 중국어 전문가 양성키로
작성자
미디어운영센터
첨부파일

부산과학기술대,

 (사)부산권의료산업협의회와 사회맞춤형학과 운영 협약 맺어

 

부산시 보건의료산업분야 중국어 전문가 양성키로

 

글로벌 의료산업 중심으로 자리 잡은 부산권의 중국어 전문 의료코디네이터 양성을 위해 기업과 대학이 발벗고 나섰다.

우리대학교는 지난 20일 (사)부산권의료산업협의회(대표이사장 김진수)와 사회맞춤형학과 운영 협약을 맺었다.

 

이 협약은 보건관광중국어과(학과장 김민정)와의 상호 협력체제를 기반으로 부산권 의료산업분야에 종사할 수요자 중심의 중국어 전문가를 체계적으로 양성하기 위한 목적이다.

 

양 기관은 이 대학에서 운영 중인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전문대학사업(LINC+) 운영에 참여하여 일선 보건의료 전문 인력을 위한 교육과정 공동설계 및 개발, 공동교육운영, 취업연계 현장실습 등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인력을 양성키로 했다.

 

특히 보건관광중국어과의 사회맞춤형과정인 「듀티프리마스터과정」을 수료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중국어와 보건의료 전문지식이 우수한 총 4명을 채용키로 약정했다.

 

(사)부산권의료산업협의회는 부산지역 의료기기, 제약산업 등과 우수한 의료인력 및 의료관광서비스를 연계하여 의료관광산업의 성공모델을 제시하고, 원스탑 의료관광시스템 개발을 위해 부산시를 비롯한 부산지역병원과 각 의사회, 의료관광단체 등으로 구성된 단체이다.

 

김민정 교수(보건관광중국어과 햑과장)는 “코로나19로 다소 주춤하고 있지만, 지난 10여 년 간 중국경제의 급격한 성장으로 부산지역을 찾는 중국인 의료관광객이 크게 증가했다”며, “중국어는 물론 보건의료 전문지식을 갖춘 의료관광코디테이터 양성을 위해 다각적인 협력 체제를 구축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비밀글 비밀번호 입력 폼

비밀번호 입력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관리자는 확인버튼만 누르시면 됩니다.

비밀글 비밀번호 입력 창 닫기
TOP BACK